인문학

치과의사로서 진료 철학과 CEO로서 운영 철학은 다릅니다.

치과의사의 진료 철학은 법률가처럼 언제나 정확하고 원칙적이어야 합니다.
치과의 운영철학은 인문학을 바탕의 여러 소중한 가치에 대한 치과 의사로서의 실천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인간의 다양한 본질을 묻는 인문학은 필요합니다.

책 이야기

영화, 팟캐스트 이야기